[변시지화백의 그림과 시 5] 바람이 불어오는 곳
[변시지화백의 그림과 시 5] 바람이 불어오는 곳
  • 서귀포방송
  • 승인 2022.01.02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상금 시인
우성 변시지화백의 ‘바람이 불어오는 곳’
우성 변시지화백의 ‘바람이 불어오는 곳’

바람이 불어오는 곳

                                문 상 금

참으로

아늑하여라

 

먼 먼 바닷가

섬 집 아기

노래 소리

들려오는 곳

 

저 혼자 파도가

놀다가는 곳

 

흰 물새

하늘로 날아오르고

 

밤마다 도란도란

귀 열어놓고

 

오래도록 별들이

깨어있는

섬 그늘

서귀포방송을 응원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이 서귀포방송에 큰 힘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