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쓰레기, 필리핀 수출 그 이후
제주도 쓰레기, 필리핀 수출 그 이후
  • 서귀포방송
  • 승인 2019.05.05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병원 의원, 폐기물 불법수출 근절 위한 환경부&관세청 합동 간담회 개최
5월7일 의원회관 제1세미나실, "폐기물 불법수출 근절, 제대로 된 공조가 관건이다"
김용식 관세청 조사국장, 필리핀과 베트남으로 불법수출 된 폐기물의 현주소와 이 사건으로 본 폐기물 수사에 대한 개선 방향

강병원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서울 은평을)이 폐기물 불법수출 근절을 위한 환경부와 관세청 간 합동 토론회를 7일 국회 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개최한다.

이날 환경부와 관세청은 업무 공조를 위한 협약식을 맺고, 이어지는 간담회에서 관세청 조사국장과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관이 폐기물 불법수출 근절을 위한 두 기관 간 협력 방안 마련을 위한 발제를 한다.

김용식 관세청 조사국장은 필리핀과 베트남으로 불법수출 된 폐기물의 현주소와 이 사건으로 본 폐기물 수사에 대한 개선 방향을, 이영기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관은 폐기물 불법수출입 근절을 위한 제도 개선 방안에 대해 발제를 하고, 이어지는 토론에서는 배재근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아 홍수열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장이 관세청과 환경부의 정보공유체계 구축의 필요성을, 박건식 MBC 문화방송 PD수첩 책임 프로듀서가 2부작에 걸쳐 제작한 '쓰레기 대란'편의 취재 경험담을, 김용채 산업부 경제자유구역기획단장이 경제자유구역 내 방치된 불법 폐기물의 처리 방안과 관리 계획에 대해 공유한다.

강병원 의원은 "폐기물 불법수출 근절을 위해서는 관계 기관별 업무 공조가 필수적이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폐기물 불법수출에 대한 환경부와 관세청의 수사 공조 시스템을 갖추고, 협력 체계를 강화함으로써 폐기물 불법수출을 근절하고, 더 나아가서 국내 폐기물 문제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