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복지사각지대 (2)
서귀포 복지사각지대 (2)
  • 장수익
  • 승인 2019.08.11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13일부터 전기 일방적으로 끊겨
텅 빈 냉장고
텅 빈 냉장고

삼복더위에 하루만 전기가 끊겨도 뉴스에 나오고 난리가 난다.

그런데 서귀포에서 살고있는 어느 할아버지는 지난 6월13일부터 전기가 일방적으로 끊기는 바람에 땡볕에서 그나마 남은 목숨을 연명하고 있다.

물론 전기를 사용하는 냉장고는 텅 비어있고 선풍기조차 돌지 않는다.

눅눅하게 습기찬 방은 긴 장마로 인해 곰팡이들이 점령하고 있다.

하지만 이 집 15평의 절반을 사용하는 이웃집 할머니의 방은 전기가 들어오고 재래식화장실을 행정으로부터 지원받아 깨끗한 양변기를 사용하고 있다.

뭔가 이상해도 한참 잘못돼가고 있다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