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만으로 살 수 없다.
쌀만으로 살 수 없다.
  • 서귀포방송
  • 승인 2019.08.11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 복지사각지대(3)
다섯포대의 쌀이 차곡차곡 쌓여 있는 기초생활수급자의 집
다섯포대의 쌀이 차곡차곡 쌓여 있는 기초생활수급자의 집

기초생활수급자인 서귀포의 어느 할아버지(75세)는 날마다 도시락을 배달받는다.

그러나 아파서 밥을 먹지 못하기 때문에 그 밥을 고양이에게 주고 그릇을 비워놓고 있었다.

주방은 깨끗하게 정리돼 있었고 물기하나 없이 정갈하기만 했다.

아파서 큰 수술을 두 번이나 하고, 항암치료를 받느라 밥은 거의 내려가지가 않는다.

그런데도 행정은 10Kg 쌀을 달마다 나눠주고 있다.

그 집에는 쌀을 어김없이 주는 바람에 먹다남은 쌀포대를 제외하고도 다섯포대의 쌀이 차곡차곡 쌓여 있었다.

쌀이 많아서 부자가 된 기분이 들기도 하겠지만, 한편으론 쌀말고 다른 걸로 원하지는 않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