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수국 사랑
산수국 사랑
  • 서귀포방송
  • 승인 2019.07.0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순이 시인
수국축제가 열리고 있는 서귀포시 '상효원'서울에서 수국축제를 검색해 찾아온 관광객이 산수국이 활짝핀 축제장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수국축제가 열리고 있는 서귀포시 '상효원'. 서울에서 수국축제를 검색해 찾아온 한 관광객이  활짝 핀 산수국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중년의 사랑은

외로워 푸른빛이다

 

깊은 산 속에 피어나는

산수국 닮아 그리워하나

다가설 수 없는 식물성 사랑

 

우기의 긴 빗소리

그늘을 밟으며

자욱한 숲으로 퍼지고

가슴엔 나직한 휘파람소리

 

펴 보일 수 없으매

차라리 속으로 품어 안아

웃음 속에 눈물이 어리는

깊고 푸르른 빛

 

어쩌다 가슴을 베었는가

울 수도 없는 아픔으로

자꾸만 여위어 여위어

 

그리워질 때마다 찾아가

바라보네

비안개 속에 피는 산수국

 

김순이 시집 '제주야행' 중에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