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가파도 레지던시 '가파도 에어'
서귀포시 가파도 레지던시 '가파도 에어'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1.08.24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파도 에어'(가파도 아티스트 인 레지던스)가 다시 제기능을 발휘할 예정이다.

23일 제주문화예술재단에 따르면, 제주도로부터 레지던시 시설인 가파도 에어를 위탁받아 9월 1일부터 11월 말까지 레지던시 파일럿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재단은 이번 레지던시 프로그램을 통해 국제 레지던시로서 문화생산의 지속성과 예술을 통한 지역 활력 충전을 도모하고, 국내외 입주작가와 진행하는 다양한 지역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가파도 에어가 지역사회에 지속가능한 예술생태계 플랫폼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올해 입주 작가로는 명망있는 국제적 자문위원단의 추천으로 선정된 다양한 문화⸱예술 분야의 국내작가 3명, 해외작가 2명이 참여한다. 국내작가로는 김연수(문학), 박상영(문학), 유비호(시각예술) 작가가 참여하고 해외작가로는 Julia Rometti(시각예술), Hans Tursack(건축)이 참여한다.

이번 레지던시 프로그램에는 입주 작가들이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창작 환경을 지원하고, 입주 작가의 창작 역량 향상에 기여하는 전시 및 연구 프로그램, 지역밀착형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추진해 지역 내 문화창작 허브로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지역과 함께 호흡하고 공존하는 국제창작스튜디오’ 미션에 따라 ▲입주 작가들의 예술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창작지원 프로그램, ▲오픈스튜디오, 입주 작가 기획전 등 전시프로그램, ▲전문적 창작연구 활동을 지원하는 연구·학술 프로그램인 전문가 워크숍, AiR 토크, ▲에어 나이트, 작가와의 만남, 필드 트립 등 지역연계 프로그램 수행으로 지역사회와 문화예술을 매개로 화합과 소통을 도모할 예정이다.

유튜브 서귀포방송 바로가기 : https://www.youtube.com/watch?v=MBYjdyjHAAY&list=PLPGwOFj4nYnvzJLDl7yLccguPpmAIHzbS&index=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