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원 작가, 세상에 단 하나뿐인, OG1 전시
오지원 작가, 세상에 단 하나뿐인, OG1 전시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1.08.1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감귤박물관, 전시회 연이어 개최
오지원의 감귤

서귀포시 감귤박물관은 볼거리 가득한 감귤박물관 조성을 위해 지역작가 및 단체와 협력한 전시행사가 연이어 개최되고 있다.

지난 13일부터 오지원 작가의 ‘세상에 단 하나뿐인, OG1’전시가 감귤박물관 기획전시실 및 카페 꿈나다에서 개최되어 제주 감귤과 제주 풍경 등을 담은 회화작품 38점을 선보이고 있다.

오지원의 감귤수확
오지원의 감귤수확

지난 5월 추진한 ‘제8회 감귤박물관 어린이 문예대회 공모전’의 우수작품 전시회가 7월 15일부터 8월 9일까지 감귤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되어 공모전에 참여했던 가족들의 재방문을 이끈 바 있다.

오는 10월 1일부터 10월 3일까지 한국정보화농업인 서귀포시연합회가 주관하는 '나만의 과수원 이야기' 가 소속 회원 31명의 감귤 농가에서 제작한 홍보패널을 세계감귤전시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또한 한국미술협회 서귀포지부와 공동 주최하는 특별기획전 ‘귤림 추색 2021’전이 10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서귀포시 감귤박물관에서 개최될 계획이다.

서귀포시 관광지관리소 김군자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4단계 상황에 따라 시간당 관람인원을 기존 75명에서 45명으로 조정하는 등 방역태세를 완비함과 동시에 감귤박물관을 찾는 모든 분들께 방문의 즐거움과 만족을 줄 수 있도록 전시행사를 내실있고 풍부하게 개최해 생동감넘치는 감귤박물관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