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지나간 후 노면청소차 신속 투입
태풍 지나간 후 노면청소차 신속 투입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1.07.2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면청소차 12대(동6대, 읍면6대) 최대 활용, 도로 낙엽, 퇴적흙 제거
토평동 마을 안길을 청소중인 노면청소차
토평동 마을 안길을 청소중인 노면청소차

서귀포시는 도로 노면청소차 특수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는 가운데, 태풍 영향이 예상되는 8월부터 태풍 내습 후에는 운영 중인 노면청소차량 12대를 도로 청소작업에 신속 투입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시책을 새로 시행한다.

서귀포시는 태풍 통과가 예보된 당일에는 노면청소차 운영이 불가능한 만큼 운전원은 휴식을 실시하면서 대기하도록 하고, 태풍이 지나간 다음은 △주요도로변, △간선도로, △마을진입로 순으로 청소를 실시하며, 부러진 나뭇가지 등을 제거하면서 청소해야 하는 만큼 태풍 후에는 2명이 탑승해 청소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서귀포시가 올해부터 발굴해 실시 중인 노면청소차량 운영 특수시책으로는 △4월부터 읍면동 마을에서 요청 시 찾아가는 도로청소 시책을 시작했고, △6월부터는 장마철 도로 우수 넘침 취약지 등에 대한 노면 청소를 새롭게 도입해 나뭇잎에 의한 우수그레이팅 막힘 현상을 방지함으로써 도로 우수 넘침을 효과적으로 차단했다.

서귀포시 나의웅 생활환경과장은 "이번 특수시책 시행으로 향후에는 태풍 내습 후 도로의 빠른 청소복구를 실시해 시민불편 해소와 함께 도로 청소작업에 동원되는 인력의 수고를 효율적으로 덜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고 "앞으로도 시민편의를 위한 특수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