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복지이음마루 전국서 첫 설립
제주 복지이음마루 전국서 첫 설립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1.04.0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일 제주특별자치도 복지이음마루 개관식 개최
도민·사회복지 종사자들의 복지증진 및 권익향상 위한 공유·소통·치유공간 마련
제주 복지이음마루가 2일 전국 최초로 개관했다.
제주 복지이음마루가 2일 전국 최초로 개관했다.

제주도민의 복지증진과 사회복지사 등의 권익향상을 위해 마련된 ‘제주 복지이음마루’가 2일 전국 최초로 개관했다.

제주도는 2일 오전 11시 제주시 오라동에 위치한 제주 복지이음마루에서 ‘제주특별자치도 복지이음마루 개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주 복지이음마루는 지상 4층 규모로 복지문화카페, 대강당, 중·소강당, 프로그램실, 상담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도민 복지상담 서비스 제공은 물론 사회복지사 등의 전문교육, 힐링을 위한 각종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등의 기능을 하게 된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개관식에 참석해 “복지관련 종사자 모든 분들이 먼저 행복하고 자부심을 가지고 여력과 힘을 가질 수 있어야 복지수혜자들에게 더 많은 관심과 애정을 쏟을 수 있다”며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