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돼지고기 대홍콩 수출시장 확대‘순항’
제주 돼지고기 대홍콩 수출시장 확대‘순항’
  • 김연화 기자
  • 승인 2020.10.06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강미트, 홍콩 무역업체와 제주산 돼지고기 부산물 수출계약 체결
- 연 60만 불 규모·매월 60톤 상당 제주산 돼지고기 부산물 수출…해외수출 판로 확대 기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방송/김연화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 육가공 수출업체가 올해 10월부터 제주산 돼지 부산물을 홍콩으로 수출한다고 밝혔다.

올해 1월 영농조합법인 탐라인에서 5년간 2천만 불 상당의 제주산 돼지고기 수출계약을 체결해 대규모 홍콩 돼지고기 수출시장의 문을 연 바 있다.

도내 육가공업체인 ㈜유강미트(대표 강길승)은 홍콩 무역업체인 풀웰스 트레이딩과 올해 2월 수출계약을 완료하고 10월 7일 첫 선적을 하게 됐다.

연 60만불 규모로 매월 60톤 상당의 제주산 돼지고기 부산물 수출을 지속하고, 향후 제주 돈육 품목을 확대할 계획이다.

수출상대업체인 풀웰스 트레이딩은 홍콩 및 동남아 전체(태국, 라오스, 필리핀 등)에 물류 시장을 가지고 있는 대형 무역업체로 향후 효과적인 수출판로의 추가 확보가 용이해 ㈜유강미트와 제주산 축산물 등 수출품목 및 수출국을 추가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는 앞으로도 제주산 축산물의 수출 활성화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제주산 축산물 수출 확대 및 해외 소비자에게 제주의 청정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한 현재 홍보 등 마케팅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수출입 관련 업체 등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해 홍콩 및 그 외 국가에 대한 맞춤형 마케팅을 통해 제주산 축산물의 수출 물량 및 품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전병화 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이번 홍콩으로의 제주 돼지고기 수출확대는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해외 수출시장을 확보할 수 있는 좋은 청신호”라며 “대한민국 국가대표 브랜드인 제주 돼지고기뿐만 아니라 다양한 제주산 축산물이 세계 시장에 진출하는 좋은 기회로 활용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