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51번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결과 공개
제주 51번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결과 공개
  • 김연화 기자
  • 승인 2020.09.11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일 오후 1시 30분 입도…제주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서 검사 후 격리 중 양성 판정
- 11일 오전 9시 기준 접촉자 유학생 11명·항공기 탑승객 4명 등 15명 도내 격리 완료

[서귀포방송/김연화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오후 7시 30분경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도내 51번째 확진자 A씨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제주도, 제주 51번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결과 공개 브리핑
제주도, 제주 51번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결과 공개 브리핑

A씨는 10일 네팔에서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해 이날 오후 입도 즉시 제주국제공항 내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확정판정을 받았다.

11일 오전 9시 기준 도 역학조사 결과, A씨는 10일 낮 12시 20분 김포발 제주행 대한항공 KE1231편을 이용해 같은 학교 유학생 11명과 오후 1시 30분경 입도했다.

A씨는 입도 직후 일행과 제주국제공항 내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학교차량을 타고 임시숙소로 이동해 격리 중 10일 오후 7시 30분경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현재 코로나19 관련 증상은 없으며,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 접촉자는 입도 시 이용한 항공기의 탑승객 4명과 유학생 11명 등 총 15명이다.

유학생 11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도 방역당국은 항공기 탑승객 4명에 대한 신원을 파악하고, 유학생 11명과 함께 A씨의 접촉자로 분류해 도내 격리조치를 완료했다.

A씨는 격리장소 외에 별다른 동선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도 방역당국은 A씨가 탑승한 항공기를 비롯해 임시숙소 내·외부의 방역소독을 모두 완료했다고 밝혔다.

제주 51번 확진자 A씨의 접촉자 및 이동경로는 다음과 같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