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연금공단, 산재 화상․재활인증병원(14개)과 전문재활 연계 서비스 협약 체결
공무원연금공단, 산재 화상․재활인증병원(14개)과 전문재활 연계 서비스 협약 체결
  • 박은교 기자
  • 승인 2020.09.10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상공무원의 안정적인 직무복귀 지원을 위한 전문재활 서비스 확대
공무원연금공단, 산재 화상․재활인증병원(14개)과 전문재활 연계 서비스 협약 체결
공무원연금공단, 산재 화상․재활인증병원(14개)과 전문재활 연계 서비스 협약 체결

[서귀포방송/박은교 기자]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정남준)은 근로복지공단 지정 화상인증병원(6개)․재활인증병원(8개)과 공상공무원을 위한 전문재활 연계 서비스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앞서 2018년부터 근로복지공단 소속 병원 및 지정 재활인증병원 등 총 16개 전문재활 병원과의 협약을 통해 공상공무원에게 산재의 우수한 전문 재활치료 및 직무복귀 지원 서비스를 연계해 제공해 오고 있다.

이번 협약 체결로 서비스 연계병원이 총 30개로 확대됨으로써 공상공무원(화상환자, 발병․수술일 6개월 이내 뇌혈관질환자 또는 3개월 이내 근골격계질환자)에게 전문적․체계적 재활서비스를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화재진압 등으로 화상을 입은 공무원이 한강성심병원 등 화상전문병원에서 본인부담 없이 전문적인 화상치료와 재활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으며, 전국적으로 8개 재활인증병원이 추가 연계됨으로써 재활치료가 필요한 공상공무원이 인근 병원에서 편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서비스 연계 협약을 주관한 공단관계자는 “앞으로도 공단은 화상 및 재활전문 요양기관과의 연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공상공무원들이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재활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이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 체결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문서 시행을 통한 서면 협약으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