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래동민의 든든한 보좌관이 되겠다
예래동민의 든든한 보좌관이 되겠다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3.2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고대지 예비후보
22일 서귀포시 예래동 회전호터리에서 방문인사하는 무소속 고대지 예비후보
22일 서귀포시 예래동 회전호터리에서 방문인사하는 무소속 고대지 예비후보

제주도의회재선거 서귀포시 대천·중문·예래동 선거구에 나서는 무소속 고대지 예비후보는 22일 정책브리핑을 통해 “예래동 지역주민들의 든든한 보좌관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고대지 예비후보는 “예래동 주민들은 닥남새미길과 마을안길 버스노선 도로 확포장 공사가 더디게 진행되면서 지역주민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다”고 파악했다

고 예비후보는 “닥남새미길과 마을안길 버스노선 도로 확포장 공사가 조기에 마무리 될수 있도록 적극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고대지 예비후보는 “예래동주민자치센터 이전이 확정된 만큼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의회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주민자치센터 이전이 완료되면 그 자리에 예래동 청소년문화의집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리모델링에 따른 예산지원도 뒷받침하겠다”고 공약했다.

고대지 예비후보는 “만약 도의원에 당선된다면 예래동주민들의 숙원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예래동민의 든든한 보좌관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