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신지식인 인증서수여 및 시상식 개최
제8회 신지식인 인증서수여 및 시상식 개최
  • 고기봉 기자
  • 승인 2021.11.21 2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신지식인연합회, 올해의 신지식인 14명 선정

 

제8회 신지식인 수상식에 도영복 박사(벤처기업분야 최우수상)
제8회 신지식인 수상식에 도영복 박사(벤처기업분야 최우수상)

19일 제주 아스타호텔서 안심동국당 대표 도영복 박사 등 14명 시상

6개 분야서 개혁·혁신 이뤄낸 신지식인 선정

(사)한국신지식인회 제주특별자치도신지식인연합회 회장(김석신)은 전국에서 제주도를 사랑하는 인사들과 제주특별자치도의 지역경제를 이끌어가는 교육 분야, 벤체기업 분야, 특허 분야, 문화예술 분야, 자영업 분야의 신지식인 14명을 발굴 선정해 지난19일 아스타호텔에서 2021년도 신지식인인증서 수여 및 시상식을 개최했다.

제주신지식인연합회는 전국적 신지식인연합의 주체로, 대한민국의 창의적 미래 설계와 지식인 발굴을 위해 힘쓰는 대표적 공식 기구다.

올해로 8회째를 맞는 이 날 행사는 제주특별자치도 의회 김황국 의원, 오임수 제주특별자치도 자치행정국 자치행정 과장, (사)한국부인회 제주지부 고순생 지부장, 제주특별자치도 여성단체협의회 현정자 회장,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 오정아 사무국장. 진용환 심사위원장, 내빈과 수상자, 가족 등 총 1백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시상식에서 장학금 기부는 서문기업과 오명순 도신지식인연합회 회원이 도내 3명의 학생에게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수여했다.

시상식에 참석한 오임수 제주도 자치행정과장은 도지사를 대신하는 축사에서 “21세기 지식기반 세상은 새로운 지식인이 요구되고 있다, “오늘 신지식에 임명된 열네 분에게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아울러 앞으로도 더욱 더 새로운 발상의 전환을 기대하겠다고 말했다.

멀리 대전에서 벤처기업 분야 수상의 영광을 안은 도영복 안심동국당 대표는 한국약용작물 교육협의회 연구진과 박사들의 지원이 이번 상을 수상하게 된 원동력인 것 같다우리 몸에 약이 되는 음식을 판매하고 개발하며 건강 식픔 출원을 시작하면서는 건강하지 못한 사람들에게 사람들의 유형에 따른 적합한 음료와 차 개발의 스마트 산업화로 국민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신지식인 시상식을 준비한 김석신 회장은 과거 우리는 새마을 운동을 통해 삽 들고 나라를 건국했지만 부도난 나라, 2건국은 삽이 아닌 지식을 통해서만 가능했기 때문에 시작된 것이 신지식인 운동인 것 같다제주특별자치도 신지식인연합회의 알차고 체계적인 활동을 통해 새로운 신지식운동이 자리매김하는 데에도 기여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제주신지식연합회의 활발한 활동으로 육지에서 많은 회원들이 건너오고 있다. 이 지식인들과 함께 제주도를 삼무정신중 하나인 도둑없는 마을 회복운동을 위하여 삼촌 ! 봉근물건 그냥 그디 놔두엉 도둑어신 평화섬 맨들어 봅쭈! 란 슬로건을 내걸고 사업을 펼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비가림 정류장마다 봅써! 여기서 담배 피우민 안대는디우다! 벌금 내여마씸! 등 제주방언으로 홍보하며 2백여명의 회원들과 함께 평화의 섬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피력했다.

한편, 제주도신지식인연합은 2021년도 신지식인으로 벤처기업 분야, 교육 분야, 특허 분야, 문화예술 분야, 자영업 등 5분야에서 창조적 업적을 남긴 14명을 선정했다. 서울4, 인천1, 충북1, 대전1, 부산1, 대구1, 제주가 5명이다.

다음은 수상자 명단 벤처기업 분야=최우수상(도영복 안심동국당 대표) 우수상=지병욱(바이오라이프 대표), 교육 분야=최우수상=류태우(제주국제평생교육원대표) 우수상=박은숙(뽀뽀뽀어린이집대표) 우수상=장미경(제주티블렌딩연구소대표) 우수상=박경숙(KM뷰티산업연구소대표) 우수상=김문정(정정원헤어록대표) 특허 분야=대상=권기진(휴네이츠/한국장애인대구협회대표) 문화예술 분야=최우수상=변곡지(ji도예연구실대표) 우수상=윤충선(해암갤러리대표) 자영업 분야=최우수상=양선영(헤어명가대표) 사회봉사 분야=최우수상=이부자(애월리 이장) 우수상=유현(괴산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대표)우수상=이재문(삼양소규모노인종합센터대표)

 

 

 
서귀포방송을 응원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이 서귀포방송에 큰 힘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