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화월드, 5년 간 실습생 1천여명 채용
제주신화월드, 5년 간 실습생 1천여명 채용
  • 서귀포방송
  • 승인 2021.10.06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 분야 취준생 흡수에 제주 복합리조트 나선다
제주신화월드는 코로나19 여파가 정점을 찍었던 지난해 220명 채용, 올해는 역대 가장 많은 226명 채용했다.
제주신화월드는 코로나19 여파가 정점을 찍었던 지난해 220명 채용,
올해는 역대 가장 많은 226명 채용했다.

2년째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 여파로 관광업 일자리가 메말라가고 있는 가운데 국내 최대 규모의 복합리조트 제주신화월드가 산학 실습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

대표적인 서비스 산업으로 꼽히는 관광 분야에서 폐업하는 업체들이 무더기로 나오고 있고, 수많은 종사자들이 실직자로 내몰리고 있다. 한국여행업협회가 1월에 발간한 ‘전국 여행업체 실태 전수조사’에 따르면, 여행업 등록업체 17,664곳 중 사실상 폐업상태이거나 폐업을 완료한 업체가 4,155곳(전체의 23% 이상)이다. 호텔 업계의 상황도 별반 다를 바 없다. 지난해에만 100곳이 넘는 호텔들이 폐업했고, 특급 호텔들마저도 적자에 허덕이다가 폐업 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관광 업계의 실업 위기가 최악으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제주신화월드는 실습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전국 특성화고 및 대학교 예비 졸업생들에게 세계적인 수준의 복합리조트에서 실무경험을 쌓는 동시에 정규직으로 채용 될 수 있는 기회까지 제공하고 있다. 2017년부터 이어져 온 실습연계 프로그램에 동참하고 있는 학교만 45곳, 지난 5년 동안 1천여명의 실습생들이 제주신화월드를 거쳐 갔다. 특히, 수많은 관광 업체들이 인력 감축을 단행했던 지난해 제주신화월드는 220명의 실습생을 채용한데 이어 올해는 역대 가장 많은 226명을 채용했다.

제주신화월드 실습 연계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정규직 직원들과 동일한 교육 과정을 거쳐 제주신화월드의 각종 서비스 현장에 투입 된다. 제주신화월드는 4개의 5성급 호텔 브랜드와 20개 이상의 다양한 식음 매장, 제주 최대 규모의 테마파크와 워터파크, 마이스시설까지 갖추고 있어 실습생들에게 다채로운 직무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제주신화월드는 실습생들에게 정규직 직원들과 동일한 처우를 제공하고 있어서 그 인기가 더욱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 실습 기간 동안 일정 수준의 급여가 보장되고, 정규직 교대 근무자들이 이용하는 기숙사와 식사까지도 지원된다. 이뿐만 아니라, 제주신화월드 내 식음 매장을 이용하거나 객실을 예약할 때 정규직 직원들과 동일한 할인가를 적용받을 수 있다.

실습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해 7월 정규직으로 채용된 김성신 사원은 “제주신화월드의 규모가 워낙 크고 실습생들이 경험해 볼 수 있는 직무도 광범위하기 때문에 매년 실습 프로그램에 선발되기 위한 경쟁이 치열했다”며 “실습 프로그램을 알차기 보내기 위해서는 잠깐 스펙만 쌓고 돌아가는 실습생이 아니라 직원이 된 마음으로 손님들을 응대하는 강한 책임감과 의지를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태형 제주신화월드 인사팀 상무는 “전국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규모의 복합리조트에서 개개인의 실전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인 만큼 실습생들의 열의가 대단하다”며 “연계된 학교들에서도 항상 긍정적인 피드백을 전해와서 앞으로도 실습 프로그램을 확대해 나갈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