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해경, 범섬 인근 해상 요트 전복 사고 19명 전원 구조
서귀포해경, 범섬 인근 해상 요트 전복 사고 19명 전원 구조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1.08.11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법환동 범섬 인근 해상에서 요트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해 요트에 타고 있던 승선원 19명 전원은 해경과 민간해양구조대 선박에 의해 모두 구조됐다.

11일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오후 4시 17분쯤 서귀포 범섬 북동쪽 약 1km 해상에 선박 A호(19톤, 세일링요트, 강정 선적)가 전복되어 침몰 중이라는 신고가 접수됐다.

서귀포해경은 즉시 경비함정, 파출소 연안구조정, 구조대 등 구조세력을 현장으로 급파했고 인근 항해 중인 선박을 대상으로 구조 협조를 요청했다.

현장에 도착한 경비함정과 민간해양구조대 선박 2척에 의해 4시 33분쯤 19명 전원을 구조 완료했으며, 승선원들은 모두 슈트를 착용한 상태였으며,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선박은 전복된 채로 선체 일부만 해수면에 노출된 상태이며, 침몰할 가능성이 있어 예인할 계획이다.

서귀포해경은 선장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