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제주 웰니스 관광지 선정
2021 제주 웰니스 관광지 선정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1.08.1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연‧숲 치유, 힐링‧명상, 뷰티‧스파, 만남‧즐김 치유
4개 분야 총 11개소 인증 -

10일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에 따르면, 제주의 건강한 여행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2021 제주 웰니스 관광지 11개소를 신규 선정했다.

제주 웰니스 관광지는 제주 자연 자원과 문화·마을 주민이 어우러진 힐링 공간이자, 편안한 분위기에서 머물며 휴식할 수 있는 곳이다. 이번에 인증된 웰니스 관광지는 △자연․숲 치유 △힐링․명상 △뷰티․스파 △만남․즐김 치유 4개 분야로 구성된 총 11개소다.

제주만의 청정한 자연 자원과 함께 심신을 치유할 수 있는 자연‧숲 치유 분야는 자연 자원을 활용한 운영 시설과 함께 산림치유지도사 또는 마을 주민이 참여하는 숲 해설사 등 인력들을 배치해 이를 통한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선정된 관광지로는 △머체왓숲길 △서귀포치유의숲 △파파빌레 △환상숲곶자왈공원이 있다.

내면의 소리에 집중해 명상의 효과를 체험할 수 있는 힐링‧명상 분야는 명상 분야의 자격을 갖추고 오랜 기간 전문성을 키워온 운영 인력과 함께 체계적이고 전문화된 프로그램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기공, 다도, 비건푸드 등 명상에 체험 활동을 더해 심신에 안정을 주고 있다. 선정된 관광지로는 △제주901 △제주힐링명상센터 △취다선리조트가 있다.

심신이 지친 이용자별 특화된 뷰티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뷰티‧스파 분야는 △WE호텔 웰니스센터가 선정됐다. 천연 화산 암반수를 활용한 수치료와 메디컬 스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식이, 호텔, 의료를 연계하는 등 차별적이면서 특화된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주민주도 마을 여행과 웰니스 관광이 융복합된 형태의 만남‧즐김 치유 분야는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어우러지며 웰니스적인 요소를 반영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곳이 선정됐다. 관광 활동에 대한 수익이 지역으로 환원되는 등 지역과의 상생이 우수한 곳이며, 선정된 관광지로는 △가뫼물 △신흥2리동백마을 △폴개협동조합이 있다.

인증기간은 3년이며, 이 기간 공사는 인증사업체에 온‧오프라인 홍보와 상품 판매 프로모션을 통한 매출액 증대 및 운영 활성화를 지원하는 한편, 관광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웰니스 관광 상품의 품질을 개선하기 위한 교육 및 컨설팅 등 사업체의 수용태세 강화도 지원한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제주 관광의 핵심 산업으로 웰니스 관광을 집중 육성시켜 나갈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제주 웰니스 관광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관리함으로써 올해 추진하고 있는 인증제도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2021 제주 웰니스 관광지는 제주도 공식 관광 정보 포털 비짓제주(http://visitjeju.net/kr/wellness)에서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