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관음사 회주 우경스님 조계종 원로의원으로 선출
제주 관음사 회주 우경스님 조계종 원로의원으로 선출
  • 서귀포방송
  • 승인 2020.11.27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6일 조계종 원로회의에서 원로의원 및 대종사로 선정 -
제주 관음사 회주 우경스님이 26일 조계종 원로회의 의원에 선출됐다.
제주 관음사 회주 우경스님이 26일 조계종 원로회의 의원에 선출됐다.

제주 관음사 회주 우경스님이 종단의 최고 의결기구인 조계종 원로회의 의원에 선출됐다.

원로회의는 지난 26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대회의실에서 제66차 회의를 열고, 우경스님의 원로회의 의원 선출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제주출신으로 제주에 거주하는 스님 가운데 조계종 대종사 품계를 받는 것은 우경스님이 유일하다.

우경스님은 고암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55년 관음사에서 고암스님을 계사로 사미계를, 1965년 범어사에서 자운스님을 계사로 구족계를 수지했다.

우경스님은 제주 백련사 주지를 역임했으며, 현재 조계종 제23교구 본사 관음사 회주로 있다.

조계종 종정을 역임한 은사 고암스님의 가르침을 받은 우경스님은 청빈한 계율을 청정히 지키는 제주불교계 어른으로 귀감이 될 뿐만 아니라 매 겨울마다 고단한 군복무에 지친 군 장병들을 위해 귤 보시행을 실천하는 등 따뜻한 자비 나눔에도 앞장서고 있다.

오늘 원로회의는 ‘대종사 및 명사 법계 특별전형 심의의 건’이 만장일치로 통과되면서 대종사로 추대됐던 우경스님은 원로의원에 이어 대종사 법계를 받는 겹경사를 맞게 됐다.

대종사는 비구 최고 법계로 승랍 40년 이상의 종사 법계 수지자의 자격을 갖는다.

우경스님 법계 품서는 내년 대구 동화사에서 열리는 신년하례법회에서 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이 시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