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찰, 마라도 응급환자 긴급 헬기이송
제주경찰, 마라도 응급환자 긴급 헬기이송
  • 서귀포방송
  • 승인 2020.11.21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20일 13:05분경 마라도 보건지소로부터 식중독 환자를 긴급이송 해달라는 요청을 받고 즉각 출동해 환자를 제주한라병원으로 긴급이송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20일 13:05분경 마라도 보건지소로부터 식중독 환자를 긴급이송
해달라는 요청을 받고 즉각 출동해 환자를 제주한라병원으로 긴급이송했다.

제주지방경찰청(항공대)은 20일 13시 05분경 서귀포시 대정읍 마라도 보건지소로부터 식중독 환자(신00, 남, 60세, 대전 중구 거주)를 긴급이송 해달라는 요청을 받고 즉각 출동해 환자를 제주한라병원으로 긴급이송했다.

환자는 관광객으로 마라도에서 점심식사 후 온몸에 두드러기 발생 및 호흡곤란, 어지러움을 호소해 마라도 보건지소에 내원, 응급조치 후 경찰헬기로 13시 38분경 긴급이송됐다.

당시 제주 소방헬기는 정비중으로 환자이송이 제한되어, 제주 경찰헬기로 응급 환자이송을 실시했다.

제주경찰헬기는 지난 2월 29일 신형헬기 KUH-1P(참수로)로 도입 후 다양한 임무를 통하여 제주도 치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한편, 제주경찰은 치안업무는 물론, 긴급 출동으로 제주도민 및 관광객의 생명을 보호하는데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도민과 함께하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제주경찰’ 구현을 위해 적극적이고 아낌없는 지원태세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