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중RCY, 적십자 인도주의 체험학교 운영
우도중RCY, 적십자 인도주의 체험학교 운영
  • 박은교 기자
  • 승인 2020.08.04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방송/박은교 기자]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는 8월 1일 우도중학교에서 우도중RCY(지도교사 이정선) 단원 등 20명이 참여한 가운데 적십자 인도주의 체험학교를 운영했다.

우도중RCY, 적십자 인도주의 체험학교 운영
우도중RCY, 적십자 인도주의 체험학교 운영

RCY단원들은 아동·청소년들에게 사랑을 전하기 위해 쿠키 200개를 만들어 우도지역아동센터에 전달했으며, 제주혈액원 장석도 인도주의 강사의 ‘생명을 살리는 1초의 따끔함, 헌혈’을 주제로 청소년 헌혈 교육을 받았다.

김수지 학생(우도중 3)은 “단원들과 함께 직접 쿠키를 만들게 되어 재밌었고 헌혈의 소중함을 알게 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이웃을 위한 나눔에 참여하여 따듯한 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적십자 인도주의 체험학교는 청소년에게 인도주의 교육과 봉사체험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타인에 대한 배려와 더불어 살아가는 마음을 함양할 수 있도록 돕는 청소년 나눔 실천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