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상반기 불법광고물 정비 평가 최우수 '애월읍, 화북동'
제주시, 상반기 불법광고물 정비 평가 최우수 '애월읍, 화북동'
  • 김연화 기자
  • 승인 2020.08.0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올 상반기 읍면동 정비실적 평가, 최우수 2곳 등 10곳 선정
제주시청사 전경
제주시청사 전경

[서귀포방송/김연화 기자] 제주시는 지난 1월부터 6월말까지 26개 읍면동을 대상으로 상반기 불법광고물 정비실적을 평가해 최우수에 애월읍,화북동을 비롯해 우수,장려 등 10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결과 △최우수는 애월읍․화북동 2곳 △우수는 한림읍․노형동․도두동 3곳 △장려는 한경면․이도2동․건입동․삼양동․연동5곳이 선정됐다.

선정기준은 현수막, 입간판 등 불법광고물 정비실적과 계고조치  및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 실적을 기준으로 평가 선정했다.

또한, 올해에도 불법광고물 자동발신 경고 전화시스템 운용실적을 평가해 불법광고물 사전예방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수 있도록 추진했다.

제주시는 이번 선정된 읍면동에 대해 최우수 읍면동 각 50만원, 우수 읍면동 각 30만원, 장려 각 22만원씩의 제주사랑상품권을 지급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불법 광고물 정비실적에 대한 평가를 통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으로 불법광고물을 감축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읍면동별 선의의 경쟁을 통해 옥외광고문화 수준향상과 정비실적이 저조한 읍면동에 대해 경각심을 고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