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례리마을, 제주 생태관광 활성화
하례리마을, 제주 생태관광 활성화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5.11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하례2리 고살리숲길
서귀포시 하례2리 고살리숲길

서귀포시 하례리 생태관광마을에  주민참여형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우수하고 매력적인 환경자원을 바탕으로 주민참여형 생태관광 프로그램 운영과 주민 소득증대 창출 사업 등을 통해 제주 생태관광을 활성화하고자 올해 총 52억 원을 투입해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생태관광’이란 자연자산의 보전 및 현명한 이용을 통하여 환경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인 관광을 말한다.

누구나 생태자원을 직접 느끼고 배우며 즐길 수 있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지역주민의 해설을 통해 그 안에 숨어 있는 스토리텔링을 체험 할 수 있다.

생태관광 활성화 주요내용은 생태관광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사업을 효율적으로 시행하기 위해 도 생태관광지원센터를 위탁하여 생태관광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서비스 체계를 구축한다.
(사)생태관광협회(대표 고제량)는  생태관광 자원조사 및 실태조사, 역량교육 및 지원, 제주 특화생태관광 컨텐츠 등 프로그램 개발을 마을에 도와준다.

지난 4월 13일 도 생태관광 육성 및 지원 조례가 개정․공포됨에 따라 생태관광 인증제 추진 근거가 마련되어 올해 생태관광인증 시범운영을 통해 인증 절차 등 구체적 방법을 체계적으로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환경부가 지정한 생태관광지역은 효돈천 및 하례리마을, 저지오름과 저지곶자왈,선흘리 동백동산 습지 등 3개 마을이다.

박근수 환경보전국장은 “우리도의 우수한 생태자원을 활용한 생태관광의 내실화와 저변 확대는 물론 지역주도 자립형 생태관광기반체계 구축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