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에서 국립제주박물관을 ‘구석구석’ 알아보자!
‘방구석’에서 국립제주박물관을 ‘구석구석’ 알아보자!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5.06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구석 박물관] 교육 운영
국립제주박물관은 온라인 클래스와 체험을 통한 놀이를 할 수 있는 '방구석 박물관' 교육을 9일부터 운영한다.
국립제주박물관은 온라인 클래스와 체험을 통한 놀이를 할 수 있는
'방구석 박물관' 교육을 9일부터 운영한다.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은 초·중·고 온라인 개학이 시행되고 ‘생활 속 거리 두기’로 박물관 방문이 어려운 관람객들을 위한 온라인 클래스와 체험을 통한 놀이를 할 수 있는 '방구석 박물관' 교육을 9일부터 운영한다.

온라인클래스는 총 4종으로 영상을 통해 제주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고 배부받은 교구재로 체험하는 방식이다. 교육 내용으로는 '신들의 섬, 제주', '항파두리성과 삼별초', '장한철의 바다 탐험 이야기', '바다 지킴이 제주 해녀'가 있다. 온라인클래스를 수강하면 챌린지 참여가 가능하다. 참여 방법은 개인 SNS(인스타그램)에 수강 인증 사진 또는 영상을 태그와 함께 개시하면 된다. 챌린지에 참여한 어린이·가족은 추첨을 통해 참여 횟수에 맞는 기념품이 제공되는데, 총 4회 모두 참여한 어린이·가족에게는 '아하! 제주도' 어린이 도록과 종합선물세트가 제공된다.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외부 활동 등이 제한되는 상황에서 지역 문화에 관심이 있는 관람객들에게 온라인으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가정에서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정학습 자료로 활용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참가신청은 박물관 누리집(http://jeju.museum.go.kr/html/kr/)을 통해 온라인 접수(선착순)가 가능하며, 회당 100가족을 정원으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