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 코로나19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 후원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 코로나19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 후원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3.26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원 상당 생필품 구매해 취약계층 3000가구에 전달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25일 렛츠런파크 제주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취약계층을 위해 1억원 상당의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25일 렛츠런파크 제주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취약계층을 위해 1억원 상당의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본부장 문윤영)는 25일 렛츠런파크 제주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취약계층을 위해 1억원 상당의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남식)에 전달했다.

이번 긴급 지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로급식 중단으로 독거어르신의 결식이 우려됨에 따라 건강하고 안전한 사회 안전망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생필품 키트는 독거 어르신 생필품 선호조사를 통해 선정됐다. 김, 죽, 국, 참치통조림, 김치 등의 생필품과 휴대용 손세정제 등으로 구성됐다. 제주시홀로사는노인지원센터(센터장 김종래)를 통해 도내 취약계층 독거 어르신 3000가구에 지원됐다.

문윤영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장은 “경로당과 무료급식 등 노인이용시설이 폐쇄되면서 도내 어르신들이 식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지원에 나서게 되었다”며 “어렵고 힘들 때일수록 서로 돕는 제주의 따뜻한 정이 되살아 났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코로나19’ 여파로 경영난에 직면한 도내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사무실 꽃단장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도내 전통시장 이용 캠페인’을 계획하는 등 ‘코로나19’로 위기를 맞이한 지역사회 어려움을 해소해나기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