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경찰청, 디지털 성범죄 수사단 가동
제주지방경찰청, 디지털 성범죄 수사단 가동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3.26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26일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운영에 돌입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26일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운영에 돌입했다.

스마트폰 메신저 '텔레그램'을 이용해 성착취 동영상을 공유한 이른바 'N번방' 사건이 드러나면서 전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제주에서도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해 N번방과 관련해 대대적인 조사에 들어갔다.

제주지방경찰청은 26일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운영에 돌입했다.

가동되는 제주청 특별수사단은 우철문 차장을 특별수사단장으로 , 수사과장과 여성청소년과장이 부단장으로 구성됐다.

올해 12월31일까지 운영되는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은 조주빈(25. 남)의 N번방 관련 제주지역 가해자 유무 여부 등이 중점적으로 다뤄질 전망이다. 또 텔레그램, 웹하드, 다크웹, 음란사이트 등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에 대한 수사도 이뤄진다.

수사팀은 사이버수사대, 여청수사계, 아동청소년계, 외사기획계, 디지털포렌식계가 합동으로 나서게 된다.

스마트폰 메신저 '텔레그램'을 이용해 성착취 동영상을 공유한 이른바 'N번방' 사건이 드러나면서 전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제주에서도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해 N번방과 관련해 대대적인 조사에 들어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