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행복 듬뿍! 사랑꾸러미 전달
서귀포시, 행복 듬뿍! 사랑꾸러미 전달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3.20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힘든 장해애인 생활시설 입소자를 위해
서귀포시는 사랑꾸러미 140개를 만들어 장애인 생활시설에 전달했다.
서귀포시는 사랑꾸러미 140개를 만들어 장애인 생활시설에 전달했다.

서귀포시(시장 양윤경)는 코로나19로 힘들게 생활하고 있는 장애인 생활시설 입소자들을 위해 다양한 간식을 담은 사랑꾸러미 140개를 만들어 장애인 생활시설 4곳에 전달했다.

서귀포시 익명의 독지가가 코로나19로 힘든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1백만원을 기부하자, 서귀포시는 지역경제가 침체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소규모 가게에서 구입한 물건을 중심으로  빵, 음료수, 과일, 과자 등 1만원 상당의 간식꾸러미 140개를 만들었다.

서귀포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생활시설에 거주하는 장애인들이 한 달여 동안 밖으로 나가지도 못하고, 여타 학습활동을 하지 못해 신체적∙정신적으로 힘들어 한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간식을 통해 잠시나마 행복을 나누는 시간을 갖을 수 있도록 4개 장애인 시설 140명에게 간식이 담긴 사랑꾸러미를 전달했다.

김형필 주민복지과장은“코로나19가 지속됨에 따라 생활시설에 거주하는 많은 장애인, 노인, 아동들이 기존의 학습활동들이 축소되거나, 야외활동이 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이번 전달되는 사랑꾸러미가 장애인 생활시설에 거주하는 장애인들이 조금이라도 웃을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 모두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서로가 서로를 조금씩 더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