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라순력도 공동연구
탐라순력도 공동연구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2.2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제주박물관·제주특별자치도
공동연구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국립제주박물관과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26일 탐라순력도의 학술연구와 전시, 홍보 등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립제주박물관과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26일 탐라순력도의 학술연구와 전시, 홍보 등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고순향) 26 탐라순력도(보물 제652-6)학술연구와 전시, 홍보 등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소유하고 국립제주박물관이 위탁보관 중인 탐라순력도순력도라는 형식의 기록화로 18세기 초 제주도의 자연과 지형은 물론 관아·성읍·군사시설·풍물 등이 자세하게 기록되어 역사적, 문화적, 회화적 가치가 높은 귀중한 자료이다.

양 기관은 이러한 탐라순력도의 문화유산적 가치를 확대하고 국보 승격의 기반을 마련하고자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전시 및 학술대회 개최, 홍보, 연계 행사 등 여러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국립제주박물관 김유식 관장은 이번 세계유산본부와 업무협력을 계기로 제주 지역의 문화적 정체성이 집약된 탐라순력도의 문화유산적 가치를 널리 알리고, 제주 고유의 역사·문화 콘텐츠가 국내외적으로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국립제주박물관은 금년 말 탐라순력도의 역사, 문화적 가치를 집중 조명하는 특별전을 기획하고 있으며, 도내외 여러 학자들을 초빙해 탐라순력도에 대한 다양한 시각을 나누는 학술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