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걸의원, 인산인해속에 출판기념회 성료
이종걸의원, 인산인해속에 출판기념회 성료
  • 장수익 기자
  • 승인 2020.01.15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일임에도 불구하고‘인산인해’이뤄… 7천명(추산)
이종걸을 키워준 것은 8할이 만안, 도약하는 만안으로 보답하고 싶어
이종걸 의원, 손헤원의원과 출판기념회 토크쇼
이종걸의원, 손헤원의원과 출판기념회 토크쇼

이종걸 의원(더불어민주당·안양 만안구·5선)의 '다시 그 경계에 서다 2' 출판기념회가 14일(화) 오후6시30분 안양아트센터에서 각계각층의 인사와 수많은 지역주민의 관심과 참여 속에 성황리에 개최됐다.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안양아트센터 대강당(관악홀) 1, 2층이 만석이 됐고, 행사 참석 차량으로 인근 도로가 정체를 빚었으며, 현장에 준비한 책이 매진돼 구입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생길 정도였다.

이날 출판기념회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노웅래·박광온·홍익표·안민석·이석현·민병두·김태년·김정우·손혜원 국회의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 및 최대호 안양시장 등 200여명의 내빈을 비롯한 7천여 명의 시민이 참석했다.

불가피하게 참석하지 못한 문희상 국회의장,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박원순 서울시장, 김경수 경남도지사, 진선미·윤호중·오제세·김병관·박광온·남인순·김병욱·신경민·안호영·김성수·이재정·정은혜 국회의원이 축하영상과 축전을 보내왔다.

그중에서도 박원순 서울시장은 영상축사에서 미국 출장 중이어서 불가피한 사정으로 참석하지 못한 것에 양해를 구하며. 변호사를 같이 했던 각별한 인연과 같이 더 큰 좋은 정치를 펼쳐나가자는 제안을 했다.

또한,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제가 학생운동을 했을 때 민변에서 제 변호를 맡아주신 분이 이종걸 의원이었다”라고 말하며 “법정에서 당당하게 변호해 주시던 모습이 아직도 눈에 선하다”며 “언제나 정의에 서서 더 큰 정치 해달라”고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왔다.

특히, 이종걸 의원이 원내대표를 지낸 이후 후임 원내대표인 우상호·우원식·홍영표·이인영 의원이 릴레이 축하영상을 보내와 눈길을 끌었다.

이번 출판기념회는 우당 이회영의 손자이면서 더불어민주당 3·1운동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위원장답게 신흥무관학교 교가와 압록강 행진곡을 다 같이 부르며 흥겹게 문을 열었다. 이어서 이종걸 의원의 정치 인생을 보여주는 세편의 VCR(▲사법 개혁의 의지 ▲나의 빛이자 빚 ▲세 개의 훈장)을 선보인 후 저자와의 토크콘서트 순으로 진행됐다.

토크콘서트의 대담자로 나온 손혜원 의원은 “이번 검찰개혁 촛불집회가 개혁 입법 승리를 이끌었고 21대 총선으로 이어져야 한다”고 말하며 그 당위성에 대해서 폭넓게 털어놨다.

저자인 이종걸 의원은 “저를 키운 것은 8할이 만안”이라고 말하며, “참석해주신 만안구민께 엎드려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또 이 의원은 “책에 만안의 침체와 발전이라는 경계, 한국의 특권·반칙·분열과 공정·통합이라는 경계, 한반도의 냉전·분단과 평화·번영·통일이라는 경계에 대한 고민을 담았다”며 “온몸을 던져서 제 앞에 놓인 경계를 넘고 싶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