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이사장, 탈 플라스틱 실천 운동 ‘고고챌린지’ 동참
문대림 이사장, 탈 플라스틱 실천 운동 ‘고고챌린지’ 동참
  • 서귀포방송
  • 승인 2021.01.27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생활 속 일회용품 및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탈플라스틱 캠페인을 통해 친환경 문화확산 -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문대림 이사장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문대림 이사장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환경부가 추진하는 '탈플라스틱 고!고! 챌린지'에 동참해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한 캠페인에 앞장서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고고챌린지'는 생활 속에서 하지 말아야 할 일 1가지 행동과 할 수 있는 1가지 행동을 약속하는 릴레이 캠페인이다. 플라스틱 줄이기를 위해 ‘(하지 말아야 할 한 가지를 거부하)고, (해야 할 한 가지 실천을 하)고’에서 따온 말로, 사회관계망서비스로 실천 운동이 지속적으로 이어지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4일 첫 주자 조명래 환경부 장관으로부터 시작했다. 지난 15일 자원순환플랫폼 미래세대 대표인 노스 런던 컬리지에잇 스쿨 제주 박서정 학생의 지목으로 문대림 JDC 이사장이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문대림 이사장은 “플라스틱은 생활에 편리하지만 환경을 오염시키고, 우리의 생존마저 위협하고 있다. 조금 불편하더라도 플라스틱 줄이기에 동참해 실천해야 한다”며 하지 말아야 할 한 가지로 플라스틱 칫솔 사용을, 해야 할 한 가지로 친환경 대나무 칫솔 사용을 약속했다.

대나무는 비료나 살충제 없이 단시간에 자라는 식물이다. 따라서 대나무를 활용한 칫솔의 경우 폐기처리 시 생분해된다는 장점이 있고 유해 배출 가스가 발생하지 않아 대나무가 플라스틱을 대체할 수 있는 대표적인 친환경 소재로 각광받고 있다.

JDC는 지난해 11월 자체 환경 실천운동인 'JDC 4R 캠페인'을 통해 플라스틱 칫솔을 대나무 칫솔로 바꿔주는 행사를 추진한 바 있다. 내부직원 대상으로 총 200여 개의 플라스틱 칫솔을 회수하고 대나무 칫솔로 바꿨다.

문 이사장이 지목한 다음 릴레이 참여자는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 강성의 위원장 ▲2020 대한민국 청년인재상을 수상한 제주의 미래인재 김민석 ▲JDC와 함께 노플라스틱 서포터즈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제주유나이티드 한중길 대표이사다.

문대림 이사장은 “JDC 노플라스틱 서포터즈로서 저부터 작은 실천을 통해 환경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고고챌린지의 성공을 바란다”고 밝혔다.

문 이사장의 고고챌린지 약속 영상은 개인 페이스북(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3886561178054416&id=100001017151061)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 이사장의 고고챌린지 약속 영상 개인 페이스북
문 이사장의 고고챌린지 약속 영상 개인 페이스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