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30만 교인 돌파?…제주서 포교용 전단 발견
신천지 30만 교인 돌파?…제주서 포교용 전단 발견
  • 서귀포방송
  • 승인 2020.03.15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뉴스1) 오현지 기자 = 신천지 창립일을 하루 앞둔 지난 13일 제주에서 신천지 포교용으로 추정되는 전단지가 발견됐다.

14일 제보자에 따르면 전날 신천지 전단이 목격된 곳은 제주시 연동의 한 원룸 건물로, 전단은 건물 우편함 아래쪽 바닥에서 발견됐다.

전단지는 두 장으로 아무 내용이 적혀 있지 않은 흰 봉투 안에 들어있었다.

신천지라는 단어가 선명히 적힌 전단에는 '약속의 말씀, 생명 양식! 하나님은 말씀이며 말씀이 있는 곳에 하나님도 함께 하신다', '생명의 말씀이 있는 곳! 신천지에 수많은 성도들이 모여들고 있다'는 문구가 쓰여 있다.

문구 아래로는 2019년 신도 30만명을 돌파했다는 그래프가 담겼다.

전단이 들어있던 봉투에는 '왜 사람들은 행복하지 못하나요?'라는 제목의 종이 한 장도 동봉돼 있다. 이 종이에는 성경 내용으로 추정되는 만화가 그려져 있었다.

전단은 발견 즉시 제보자의 부모가 처분했다. 전단을 발견한 강모씨(25)는 "부모님이 오후에 건물 청소를 하러 갔다가 전단지를 발견했다"며 "건물을 오전, 오후로 나눠 하루에 두 번씩 청소하는데 오전 청소 때는 없었으니 오후 중 누군가가 놓고 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도 관계자는 "아직 신천지 포교 재개, 전단 배포 등과 관련해 도 쪽에 접수된 사항은 없다"며 "자치경찰단이 신천지 건물 주변을 주기적으로 순찰하고 있고, 도 차원에서도 1일 2회 신천지시설을 방문해 점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도 내 신천지 신도 643명과 교육생 101명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능동감시는 각각 지난 12일과 13일 0시를 기해 종료됐다.

현재까지 제주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신천지 신도와 교육생은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